::: 글라스필 GLASS & ARTS :::


   
  시간 빠릅니다~
  글쓴이 : glassman (210.♡.76.10)     날짜 : 18-11-19 22:18     조회 : 4702    
  트랙백 주소 : http://glassfeel.com/bbs/bbs/tb.php/board/14982
안녕하시죠?
작업장 가서 고기궈먹던때가 엊그제 같은데 또 여름이 왔네요~~~
그곳은 요즘 어떤가요?
사모님께서는 계속 작업중이라 바쁘시겠구요.
가정의달 5월, 바쁘겠지만 화목하게 행복하게 지내시길 바랍니다~~
곧 찾아 뵙겠습니다~~

   

glassfeel@naver.com / FAX :0505-585-8881